2024.06.18 (화)

  • 맑음속초28.9℃
  • 맑음22.2℃
  • 맑음철원22.6℃
  • 맑음동두천24.2℃
  • 맑음파주24.2℃
  • 맑음대관령23.2℃
  • 맑음춘천23.0℃
  • 맑음백령도22.8℃
  • 맑음북강릉29.3℃
  • 맑음강릉30.6℃
  • 맑음동해31.3℃
  • 맑음서울25.2℃
  • 맑음인천22.7℃
  • 맑음원주23.7℃
  • 맑음울릉도25.2℃
  • 맑음수원24.2℃
  • 맑음영월21.4℃
  • 맑음충주23.0℃
  • 맑음서산23.8℃
  • 맑음울진30.3℃
  • 맑음청주24.0℃
  • 맑음대전24.6℃
  • 맑음추풍령23.3℃
  • 맑음안동24.7℃
  • 맑음상주25.3℃
  • 맑음포항27.6℃
  • 맑음군산23.9℃
  • 맑음대구26.9℃
  • 맑음전주24.3℃
  • 맑음울산26.0℃
  • 맑음창원25.9℃
  • 맑음광주24.3℃
  • 맑음부산25.8℃
  • 맑음통영25.4℃
  • 맑음목포23.3℃
  • 맑음여수25.0℃
  • 맑음흑산도25.6℃
  • 맑음완도24.4℃
  • 맑음고창23.7℃
  • 맑음순천23.7℃
  • 맑음홍성(예)25.0℃
  • 맑음23.7℃
  • 맑음제주24.7℃
  • 맑음고산21.8℃
  • 맑음성산24.8℃
  • 맑음서귀포24.5℃
  • 맑음진주24.6℃
  • 맑음강화23.3℃
  • 맑음양평21.2℃
  • 맑음이천23.4℃
  • 맑음인제23.1℃
  • 맑음홍천21.6℃
  • 맑음태백26.3℃
  • 맑음정선군23.3℃
  • 맑음제천21.7℃
  • 맑음보은23.2℃
  • 맑음천안23.6℃
  • 맑음보령26.3℃
  • 맑음부여22.8℃
  • 맑음금산23.5℃
  • 맑음24.7℃
  • 맑음부안23.6℃
  • 맑음임실24.3℃
  • 맑음정읍25.3℃
  • 맑음남원23.9℃
  • 맑음장수24.1℃
  • 맑음고창군25.4℃
  • 맑음영광군24.0℃
  • 맑음김해시25.5℃
  • 맑음순창군23.2℃
  • 맑음북창원26.1℃
  • 맑음양산시26.3℃
  • 맑음보성군26.7℃
  • 맑음강진군25.5℃
  • 맑음장흥25.2℃
  • 맑음해남23.4℃
  • 맑음고흥25.4℃
  • 맑음의령군24.7℃
  • 맑음함양군27.6℃
  • 맑음광양시25.9℃
  • 맑음진도군23.2℃
  • 맑음봉화22.9℃
  • 맑음영주23.6℃
  • 맑음문경26.6℃
  • 맑음청송군24.8℃
  • 맑음영덕27.1℃
  • 맑음의성25.8℃
  • 맑음구미26.5℃
  • 맑음영천26.7℃
  • 맑음경주시27.2℃
  • 맑음거창25.5℃
  • 맑음합천25.3℃
  • 맑음밀양25.8℃
  • 맑음산청27.2℃
  • 맑음거제24.9℃
  • 맑음남해23.8℃
  • 맑음25.7℃
기상청 제공
표준뉴스 로고
국표원, 한국 제안 '중전압직류 배전망 기술' IEC 백서 주제로 채택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표준

국표원, 한국 제안 '중전압직류 배전망 기술' IEC 백서 주제로 채택

한국이 2025년 국제표준화기구(IEC) 백서 발간 주도
미래 직류배전망 청사진 한국이 주도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원장 진종욱, 이하 국표원)에 따르면 한국이 제안한 '중전압직류 베전망 기술'이 전기전자분야 국제표준화기구 국제전기기술위원회(IEC)의 미래 표준화 방향을 결정하는 백서(White Paper) 주제로 채택됐다.

 

따라서 한국이 2025년 IEC 백서 발간을 주도하게 됐다. IEC의 표준 백서는 △전기전자분야 첨단기술 트랜드 예측 △시장 수요 분석 △미래 유망기술의 표준화 방향 결정 등과 같은 중요한 역할을 하게 된다.

 

'중전압직류 배전망 기술'은 고압직류(≧100 kV) 선로와 저압직류(<1.5 kV) 지선을 연결하는 직류배전망이다. TechSci Research는 에너지 전환에 따른 수요 증가 등으로 ‘29년 세계 시장 규모가 약 15조원이 달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한국이 차세대 핵심기술인 ‘중전압직류 배전망 기술’의 국제표준화 추진에 유리한 입지를 확보하게 되면서 2029년까지 약 15조 원에 달할 것으로 예상되는 세계 시장 선점에 기여할 수 있게 되었다.


IEC는 차기표준화 대상과제를 매년 1개씩 공모한 후 투표를 통해 선정하고 있다. 올해 한국이 제안한 '중전압직류 배전망 기술'이 중국이 제안한 2개의 주제(‘AI 생성 컨텐츠 적용’, ‘극한환경 속 저탄소 전력시스템 시설의 위험 평가 및 저감기술’)와 치열하게 경쟁했다.

 

IEC 백서 주제 채택은 이번이 두 번째로 국표원, 한국전력, 삼성디스플레이, 한국전기연구원 등이 원팀으로 협업해 얻어낸 결과다. 한국은 2020년 ‘양자기술’을 백서 주제로 제안해 채택된바 있다.

 

Korea 국표원 양자기술 백서.jpg
▲2022 양자정보기술 백서[출처=과학기술정통부]

 

 

이후 2021년 한국 주도로 백서 발간했으며 2023년 12월 국제표준화기구 공동기술위원회(IEC/ISO JTC3 양자기술)를 설립했다. 2024년 2월 전주대학교 이해성 교수가 의장직을 맡게 됐다.


진종욱 국표원장은 “이번 IEC 백서 주제 채택은 치열한 국제표준화 경쟁 속에서 민․관 협업을 통해 우리나라의 위상을 보여준 성과”라면서, “향후 관련 기업, 학계 및 연구소 등 국내 전문가가 참여하는 특별 작업반을 구성해 우리 기술이 IEC 표준백서에 반영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포토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