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8 (화)

  • 맑음속초28.9℃
  • 맑음22.2℃
  • 맑음철원22.6℃
  • 맑음동두천24.2℃
  • 맑음파주24.2℃
  • 맑음대관령23.2℃
  • 맑음춘천23.0℃
  • 맑음백령도22.8℃
  • 맑음북강릉29.3℃
  • 맑음강릉30.6℃
  • 맑음동해31.3℃
  • 맑음서울25.2℃
  • 맑음인천22.7℃
  • 맑음원주23.7℃
  • 맑음울릉도25.2℃
  • 맑음수원24.2℃
  • 맑음영월21.4℃
  • 맑음충주23.0℃
  • 맑음서산23.8℃
  • 맑음울진30.3℃
  • 맑음청주24.0℃
  • 맑음대전24.6℃
  • 맑음추풍령23.3℃
  • 맑음안동24.7℃
  • 맑음상주25.3℃
  • 맑음포항27.6℃
  • 맑음군산23.9℃
  • 맑음대구26.9℃
  • 맑음전주24.3℃
  • 맑음울산26.0℃
  • 맑음창원25.9℃
  • 맑음광주24.3℃
  • 맑음부산25.8℃
  • 맑음통영25.4℃
  • 맑음목포23.3℃
  • 맑음여수25.0℃
  • 맑음흑산도25.6℃
  • 맑음완도24.4℃
  • 맑음고창23.7℃
  • 맑음순천23.7℃
  • 맑음홍성(예)25.0℃
  • 맑음23.7℃
  • 맑음제주24.7℃
  • 맑음고산21.8℃
  • 맑음성산24.8℃
  • 맑음서귀포24.5℃
  • 맑음진주24.6℃
  • 맑음강화23.3℃
  • 맑음양평21.2℃
  • 맑음이천23.4℃
  • 맑음인제23.1℃
  • 맑음홍천21.6℃
  • 맑음태백26.3℃
  • 맑음정선군23.3℃
  • 맑음제천21.7℃
  • 맑음보은23.2℃
  • 맑음천안23.6℃
  • 맑음보령26.3℃
  • 맑음부여22.8℃
  • 맑음금산23.5℃
  • 맑음24.7℃
  • 맑음부안23.6℃
  • 맑음임실24.3℃
  • 맑음정읍25.3℃
  • 맑음남원23.9℃
  • 맑음장수24.1℃
  • 맑음고창군25.4℃
  • 맑음영광군24.0℃
  • 맑음김해시25.5℃
  • 맑음순창군23.2℃
  • 맑음북창원26.1℃
  • 맑음양산시26.3℃
  • 맑음보성군26.7℃
  • 맑음강진군25.5℃
  • 맑음장흥25.2℃
  • 맑음해남23.4℃
  • 맑음고흥25.4℃
  • 맑음의령군24.7℃
  • 맑음함양군27.6℃
  • 맑음광양시25.9℃
  • 맑음진도군23.2℃
  • 맑음봉화22.9℃
  • 맑음영주23.6℃
  • 맑음문경26.6℃
  • 맑음청송군24.8℃
  • 맑음영덕27.1℃
  • 맑음의성25.8℃
  • 맑음구미26.5℃
  • 맑음영천26.7℃
  • 맑음경주시27.2℃
  • 맑음거창25.5℃
  • 맑음합천25.3℃
  • 맑음밀양25.8℃
  • 맑음산청27.2℃
  • 맑음거제24.9℃
  • 맑음남해23.8℃
  • 맑음25.7℃
기상청 제공
표준뉴스 로고
과기정통부, 세계 최초 첨단 항공교통(AAM) 국제 사실표준화기구 첨단 항공교통 국제연합(G3AM) 출범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표준업계동향

과기정통부, 세계 최초 첨단 항공교통(AAM) 국제 사실표준화기구 첨단 항공교통 국제연합(G3AM) 출범

AAM은 교통권 확대, 기존 교통수단의 환경 문제 해소 등 차원에서 미래형 교통수단으로 주목받아

Korea g3am 회원사 현황.jpg
▲G3AM 회원사 현황[출처=과학기술정보통신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이종호 장관, 이하 ‘과기정통부’)에 따르면 지난 5월14일(화) 세계 최초 첨단 항공교통(Advanced Air Mobility, 이하 AAM) 분야 국제 사실표준화 기구 G3AM(Global Association for Advanced Air Mobility) 출범식이 개최됐다.

이날 출범식은 과기정통부가 주최하고 G3AM(사무국: 한국무인이동체연구조합(이하 KRAUV)) 주관, 한국정보통신기술협회(이하 TTA) 후원으로 서울 롯데월드타워 Sky31 컨퍼런스 홀에서 개최됐다.

G3AM은 국내 전문가가 주도적으로 설립한 국제 사실표준화 기구다. △정보 공유체계 △교통관리 및 운항통제 △필수 항행 성능 등 여러 분야에서 새로운 표준을 개발·유지·관리하고 상호운용성과 호환성을 보장하는 사실표준화를 추진하기 위해서다.

G3AM 창립회원은 대한항공, 인천국제공항공사, 파인브이티로보틱스, 한화시스템, 한국공항공사, 현대자동차 이동통신3사 등 AAM 관련 핵심 국내 기업 63개사가 참여했다.

또한 Onesky(美), Skyports(英), Padinagroup(美), ANRA Technologies(美) 등 AAM 분야 다국적 기업이 참여했으며 Joby Aviation(美), Volocopter(獨) 등 다국적 기업들도 G3AM 회원가입을 검토 중이다.

korea g3am homepage.jpg
▲국제 사실표준화기구 첨단 항공교통 국제연합(G3AM) 홈페이지

 

첨단 항공교통(Advanced Air Mobility, 이하 AAM)은 단거리 중심의 도심항공교통(Urban Air Mobility, 이하 UAM)과 중·장거리 중심의 지역 간 항공교통(Regional Air Mobility, 이하 RAM)을 포괄하는 항공교통을 의미한다.

AAM은 교통권 확대, 기존 교통수단의 환경 문제 해소 등 차원에서 미래형 교통수단으로 주목받고 있는 기술이다.

따라서 AAM은 인공지능(AI), 이동통신, 데이터 등 다양한 디지털 기술이 적용되므로 상호운용성·신뢰성·지속가능성 등을 위한 국제표준을 확보하는 것이 중요하다. AAM 생태계 관련 산업은 아직 태동기 단계로 국제 표준화 주도권 선점의 적기로 평가받고 있다.

출범식 기조연설에서 국제표준화기구 무인항공기시스템(ISO/TC20/SC16 Unmanned aircraft systems) 의장인 존스컬 워커가 'AAM을 지원하기 위한 국제기구의 역할'에 대해 발표했다.

출범 기념 컨퍼런스는 △한국형 도심항공교통(K-UAM) 실증 성공사례(대한항공) △차세대 전기추진 수직 이착륙 비행체(eVTOL) 및 미래 항공 기체(AAV)(한화시스템, 한국항공우주산업) △AAM 사업 추진 동향(SKT, KT, LGU+등 이동통신 3사) 등으로 구성됐다.

버티포트 인프라 개발현황은 2023년 G3AM의 회원으로 가입한 버티포트 분야 세계선도기업 Skyports가 맡았다.

과기정통부 전영수 국장은 “첨단항공교통 분야는 디지털 기술 표준을 통해 우리나라가 주도권을 확보할 수 있는 영역”이라며 “G3AM이 국제적으로 인정받는 사실표준화기구로 자리 잡아 첨단항공교통 기술 발전과 생태계 조성에 중추적인 역할을 담당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참고로 전기추진 수직 이착륙 비행체(electric Vertical Take-Off and Landing, eVTOL)란 전기를 사용해 활주로 없이 공중에 떠오르는 비행체를 말한다.

미래항공 기체(Advanced Air Vehicle)란 자율비행과 하이브리드 전기추진으로 장시간 비행 가능한 비행체를 뜻하며 버티포트(VertiPort)란 수직 비행(Vertical Flight)과 항구(Port)의 합성어로 기체가 수직 이착륙할 수 있는 공간이다.

사실 표준(事實標準, de facto standard)이란 한국정보통신기술협회(TTA) 정보통신용어사전에 시장에서 표준으로 인정받거나 필요에 따라 업계를 중심으로 결성된 사실 표준화기구에서 제정되는 표준을 말한다.

마이크로소프트의 윈도(Microsoft Windows)가 대표적인 예로 사실 표준은 강제 사항이 아니지만 업계에서 대부분 이 표준을 준수하고 있다.

완성된 사실 표준은 필요하면 공신력 있는 국제 또는 국가 표준화 기구에서 일정한 절차와 심의를 걸쳐 공식 표준(de jure standard)으로 제정되는 경우도 있다. 하지만 대부분은 시장의 필요가 적어질 경우 자연스럽게 도태된다.

미국 전기전자협회(IEEE), 인터넷 엔지니어링 태스크 포스(IETF), 월드와이드웹 컨소시엄(W3C) 등이 사실 표준화 기구다.










포토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