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8 (화)

  • 맑음속초28.9℃
  • 맑음22.2℃
  • 맑음철원22.6℃
  • 맑음동두천24.2℃
  • 맑음파주24.2℃
  • 맑음대관령23.2℃
  • 맑음춘천23.0℃
  • 맑음백령도22.8℃
  • 맑음북강릉29.3℃
  • 맑음강릉30.6℃
  • 맑음동해31.3℃
  • 맑음서울25.2℃
  • 맑음인천22.7℃
  • 맑음원주23.7℃
  • 맑음울릉도25.2℃
  • 맑음수원24.2℃
  • 맑음영월21.4℃
  • 맑음충주23.0℃
  • 맑음서산23.8℃
  • 맑음울진30.3℃
  • 맑음청주24.0℃
  • 맑음대전24.6℃
  • 맑음추풍령23.3℃
  • 맑음안동24.7℃
  • 맑음상주25.3℃
  • 맑음포항27.6℃
  • 맑음군산23.9℃
  • 맑음대구26.9℃
  • 맑음전주24.3℃
  • 맑음울산26.0℃
  • 맑음창원25.9℃
  • 맑음광주24.3℃
  • 맑음부산25.8℃
  • 맑음통영25.4℃
  • 맑음목포23.3℃
  • 맑음여수25.0℃
  • 맑음흑산도25.6℃
  • 맑음완도24.4℃
  • 맑음고창23.7℃
  • 맑음순천23.7℃
  • 맑음홍성(예)25.0℃
  • 맑음23.7℃
  • 맑음제주24.7℃
  • 맑음고산21.8℃
  • 맑음성산24.8℃
  • 맑음서귀포24.5℃
  • 맑음진주24.6℃
  • 맑음강화23.3℃
  • 맑음양평21.2℃
  • 맑음이천23.4℃
  • 맑음인제23.1℃
  • 맑음홍천21.6℃
  • 맑음태백26.3℃
  • 맑음정선군23.3℃
  • 맑음제천21.7℃
  • 맑음보은23.2℃
  • 맑음천안23.6℃
  • 맑음보령26.3℃
  • 맑음부여22.8℃
  • 맑음금산23.5℃
  • 맑음24.7℃
  • 맑음부안23.6℃
  • 맑음임실24.3℃
  • 맑음정읍25.3℃
  • 맑음남원23.9℃
  • 맑음장수24.1℃
  • 맑음고창군25.4℃
  • 맑음영광군24.0℃
  • 맑음김해시25.5℃
  • 맑음순창군23.2℃
  • 맑음북창원26.1℃
  • 맑음양산시26.3℃
  • 맑음보성군26.7℃
  • 맑음강진군25.5℃
  • 맑음장흥25.2℃
  • 맑음해남23.4℃
  • 맑음고흥25.4℃
  • 맑음의령군24.7℃
  • 맑음함양군27.6℃
  • 맑음광양시25.9℃
  • 맑음진도군23.2℃
  • 맑음봉화22.9℃
  • 맑음영주23.6℃
  • 맑음문경26.6℃
  • 맑음청송군24.8℃
  • 맑음영덕27.1℃
  • 맑음의성25.8℃
  • 맑음구미26.5℃
  • 맑음영천26.7℃
  • 맑음경주시27.2℃
  • 맑음거창25.5℃
  • 맑음합천25.3℃
  • 맑음밀양25.8℃
  • 맑음산청27.2℃
  • 맑음거제24.9℃
  • 맑음남해23.8℃
  • 맑음25.7℃
기상청 제공
표준뉴스 로고
[일본] 경제산업성(経済産業省), 2030년 차세대자동차인 'SDV(Software Defined Vehicle)'의 글로벌 시장 점유율을 30% 달성할 계획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토픽

[일본] 경제산업성(経済産業省), 2030년 차세대자동차인 'SDV(Software Defined Vehicle)'의 글로벌 시장 점유율을 30% 달성할 계획

자체적으로 개발한 소프트웨어를 연계하고 자동차용 고성능 반도체의 연구개발도 협력

Japan 경제산업성 빌딩ㄷ.jpg
▲일본 경제산업성(経済産業省) 빌딩 [출처=위키피디아]

일본 경제산업성(経済産業省)에 따르면 2030년 차세대자동차인 'SDV(Software Defined Vehicle)'의 글로벌 시장 점유율을 30% 달성할 계획이다.

2030년 글로벌 SDV 시장의 규모는 최대 4100만 대로 전망되므로 일본계 자동차제조업체가 1200만 대를 공급하겠다는 구상이다.

2035년까지 세계 DSV 시장의 규모는 6400만 대로 성장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일본계 기업이 1900만 대를 점유하겠다는 의지를 피력했다.

특히 자동차산업은 일본경제를 뒷받침하는 핵심 산업이지만 전기자동차(EV)의 보급 확대, 자율주행기술의 개발, 자동차의 디지털화에서는 미국, 중국 등에서 뒤쳐지고 있다는 평가를 받는다.

도요타자동차, 닛산자돛아, 혼다 등 자동차 3사는 소프트웨어를 연결하는 기반 부문의 공통화를 위한 연구를 시작했다. 자체적으로 개발한 소프트웨어를 연계하고 자동차용 고성능 반도체의 연구개발도 협력한다.

또한 자동차의 제조부터 이용, 폐기까지 일련의 생명주기에서 생성된 데이터를 활용하는 전략도 연구 중이다. 2025년 이후 수집한 데이터를 공유해 재해시의 상황 파악, 공급망의 체질 개선 등을 도모한다.

참고로 SDV는 '소프트웨어 중심 자동차'로 스마트폰처럼 인터넷을 통해 소프트웨어를 업데이트해 성능을 향상시킬 수 있는 차세대 자동차를 말한다.  










포토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